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한국자유총연맹 이천시 창전동위원회 

“제9회 사랑의 자장면 나눔 봉사”성황리 개최


한국자유총연맹 이천시지회 창전동위원회(회장 김세영)는 5월 30일 창전동행정복지센터 주차장에서 관내 거주 독거노인과 노인부부 세대를 대상으로 자장면 나눔 봉사를 실시했다.

 사랑의 자장면 나눔행사는 2016년 한국자유총연맹 이천시지회 창전동위원회가 회원들의 사비와 재능기부로 어르신들에게 자장면을 대접하면서 시작됐다. 올해는 벌써 9년째 지속되고 있으며, 지역주민들에게는 많이 알려진 행사이다.

 비록 한 끼의 점심 식사이지만 관내에 소재하고 있는 한성E&C(대표 권오성)에서 협찬하고, 한국자유총연맹 창전동위원회 27명의 회원이 하나가 돼 직접 면을 뽑고, 조리를 하며, 거동이 불편한 분들에게는 직접 배달까지 하였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경희 시장은 직접 앞치마를 두르고 면을 뽑아, 만들어진 자장면을 어르신들에게 배달하였으며, 반찬 봉사에 참여한 두 분(홍춘선, 박화자)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한편, 당초 예정 인원은 300명이었으나, 마을 방송 등을 통해 찾아오신 어르신들이 많았으며, 김선희 창전동장을 비롯한 직원들의 노력과 배려로 무리 없이 행사를 진행할 수 있었다. 맛있게 자장면을 드시며 집으로 발길을 돌리시는 어르신들은 다시금 내년을 기약하며 함께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날 것을 약속했다. 김환대기자.


중리동 주민자치회, ‘동네방네 우리 복(福)하(河) 플로깅’실시

복하천 산책길 조성을 위한 쓰레기 없는 깨끗한 복하천 만들기

 

이천시 중리동 주민자치회(회장 이성우)는 5월 30일 30여 명의 주민자치회 위원과 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복하천변 플로깅(조깅하며 쓰레기 줍기) 활동을 전개했다.

 ‘동네방네 우리 복(福)하(河) 플로깅’은 이천시 지속가능한 주민자치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이날 참여자들은 복하천 수변공원에 집결하여 하천변 길을 따라 무분별하게 방치된 각종 생활쓰레기와 폐기물을 수거하여 이천시의 대표 하천인 복하천 일대 환경정화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이성우 회장은 “주민과 함께한 플로깅을 통해 깨끗해진 복하천변을 보니 매우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하천변 환경정화 활동과 복하천 걷기 좋은 산책길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인재 중리동장은 “무분별한 불법 투기로 인해 오염되었던 하천변이 주민이 함께하는 플로깅 활동을 통해 깨끗해진 모습으로 변모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생업 등 각자 바쁜 일정을 뒤로하고 플로깅 활동에 참여하신 주민자치회 위원님, 새마을회 회원님, 그리고 주민들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중리동 주민자치회는 헌옷수거함 설치 및 모니터링단 운영, 복하천 걷기 좋은 산책길 조성, 실버사랑 생신 봉사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하여 환경정화 활동 및 이웃사랑에 앞장서고 있다. 김환대기자.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30 22:48:2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안성시 북부권 및 남부권에도 똑버스가 운행한다
  •  기사 이미지 새로운 벚꽃 명소! 감곡면 청미천 벚꽃길
  •  기사 이미지 ESG전문그룹 이노텍코리아 사랑의 쌀 기탁행사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