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부안군의회, 함께하는 농촌사랑 일손돕기 나서다


부안군의회(의장 김광수)는 5월 24일 하서면 마늘농가를 방문해 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날 부안군의회 의원 및 사무과직원 20여명은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되고자 부족한 일손을 보태며 마늘종 자르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일손돕기는 농촌인구 감소와 고령화 등으로 인력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일손을 보태며, 현장 농민들의 고충을 헤아리는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

 

 농가주 석모씨는 요즘처럼 일손 구하기 어려운 시기에 지원해줘서 너무 감사하고,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도와주셔서 농가에 큰 힘이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부안군의회 김광수 의장은 “이번 농촌일손돕기로 농번기철 인력이 부족한 부분을 조금이나마 해소해 적기 영농을 실현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시기에 농가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순영기자.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4 21:04:1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안성시 북부권 및 남부권에도 똑버스가 운행한다
  •  기사 이미지 새로운 벚꽃 명소! 감곡면 청미천 벚꽃길
  •  기사 이미지 ESG전문그룹 이노텍코리아 사랑의 쌀 기탁행사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