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정선군(군수 최승준)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정선아리랑의 세계화와 다양한 콘텐츠 개발을 위한 정선아리랑 창작센터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군은 정선아리랑을 새로운 예술작품으로 승화시켜 전통과 현대가 함께 공존하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창작 콘텐츠 개발을 위해 정선아리랑 창작센터를 조성한다.
정선아리랑 창작센터는 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정선읍 광하리 552번지 일원에 171㎡, 2층 규모로 올해 상반기에 착공해 하반기에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군은 정선아리랑의 현대화 및 세계화를 위해 관련 전문가 및 예술인들이 함께 연구하고 창작할 수 있는 문화복합시설과 한국 속 정선만의 특색있는 자연·문화·생활을 경험하고 이를 공연·전시·영상·출판의 형태로 창작하고 발표하는 아리랑을 중심 테마로 한 A-culture 사업 추진 공간을 마련한다.
군에서는 정선아리랑 창작센터 조성으로 정선아리랑을 세계인들이 보고 즐길 수 있는 콘텐츠 개발 기반 구축과 예술작가의 창작 여건을 조성하고 지역주민은 물론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문화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예술과 문화의 구심적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석균 문화관광과장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무화유산으로 등재된 아리랑을 바탕으로 전문가와 예술인들이 함께 연구하고 창작활동을 통한 아리랑의 고장 정선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정선아리랑 창작센터 조성사업이 추진에 만전을 기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관준 기자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1-25 12:31: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영 정상회담 결과 -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 -
  •  기사 이미지 괴산군의회 의원 연구단체, 정책연구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기사 이미지 영주시새마을회, 에너지 절약 캠페인 펼쳐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